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수원사 찾아 연등‧촛불‧전기‧가스 등 화기 취급 주의 당부
전통사찰 직접 방문해 석가탄신일 대비 안전컨설팅
2018-05-17 10:13:40최종 업데이트 : 2018-05-17 10:13:47 작성자 :   e수원뉴스 윤주은 기자

수원사를 찾아 안전컨설팅 진행 중

석가탄신일 대비 화재예방 대책의 일환으로 수원사를 찾아 안전컨설팅을 진행했다.

수원소방서는 지난 13일, 다가오는 석가탄신일 대비 화재예방 대책의 일환으로 수원사를 찾아 안전컨설팅을 진행했다.

최근 5년간 경기도내 사찰 화재는 37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대부분 소방서와 원거리에 있고, 수동식 소화기 외 초기 진화를 위한 소방시설이 충분하지 못해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에 수원소방서는 지난 달 23일부터 이달 11일까지를 '전통사찰 화재예방 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봉녕사와 수원사, 팔달사, 청련암 등 전통사찰 대상 소방특별조사 및 합동점검, 현장방문 컨설팅을 진행했다.

소방특별조사의 주 내용은 △촛불‧연등 등 화재취약요인 안전관리지도 및 위험요소 사전 제거 △초기 소화요령, 피난방법 등 소방안전교육 실시 △소방차량진입불가 지역 자체 대응 체제 강구 등이었으며, 안전컨설팅은 △전통사찰 주변 무단 소각행위 자제 △관계자 안전교육 및 소방․방재 시설 100% 가동상태 유지 등의 내용을 당부하는 것으로 진행됐다.

이경호 수원소방서장은 "전통사찰의 경우 목조건물이 많아 화재 초기 연소속도가 빠르고, 대형 인적‧물적 피해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다"며 "관계자들의 책임감 있는 안전의식은 물론이고, 시민 여러분께서도 주의를 기울여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수원사, 연등, 촛불, 전기, 가스 등화기, 전통사찰, 석가탄신일,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