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모든 공공청사에 'IoT 통합 에너지관리 시스템' 구축
효과 입증되면 민간 건축물로 확산 기대, 연말까지 엔텔스와 공동 수행
2018-06-11 10:38:07최종 업데이트 : 2018-06-11 10:41:19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수원시가 연말까지 엔텔스와 공동으로 모든 공공청사에 IoT(사물인터넷)를 활용한 통합 에너지관리 시스템을 구축한다.

수원시가 연말까지 엔텔스와 공동으로 모든 공공청사에 IoT(사물인터넷)를 활용한 통합 에너지관리 시스템을 구축한다.

수원시가 올 연말까지 모든 공공청사에 IoT(사물인터넷)를 활용한 통합 에너지관리 시스템을 구축한다.

 

수원시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올 초 진행한 사물인터넷 제품·서비스 상용화 사업 공모에 'IoT 기반 공공건물 통합 에너지관리 시스템 개발'을 주제로 응모해 최종 선정됐다.

 

'IoT 기반 공공건물 통합 에너지관리 시스템 개발'은 사물인터넷 기술을 활용해 시청, 구청, 사업소, 동 행정복지센터 등 47개 공공청사의 에너지 소비 효율을 극대화하는 사업이다.

 

'수원형 스마트시티 조성사업'의 하나로 추진하는 이번 사업은 이달부터 12월까지 수원시와 민간사업자인 ㈜엔텔스가 공동으로 수행한다. ㈜엔텔스가 시스템 개발을 맡고, 시는 테스트베드(새로운 기술·제품·서비스의 성능이나 효과를 시험할 수 있는 환경) 역할을 한다.

 

총 사업비 12억원은 과기부 공모 선정에 따른 국비 지원금 6억원, 민간사업자 부담 4억원, 시비 2억원으로 충당한다.

 

사업 기본 목표는 공공청사의 모든 에너지 설비와 인공지능(AI)이 실시간으로 연동하는 통합 관리 시스템으로 청사 내 불필요한 에너지 소비를 줄이는 것이다.

 

세부 사업은 △에너지 사용량 실시간 모니터링 체계 구축 △최대 수요전력, 건축물 규모 등 다양한 모니터링 기준으로 에너지 소비 관련 빅데이터 생성 △인공지능을 활용한 빅데이터 분석과 에너지 소비량 예측 등으로 진행된다.

 

시는 IoT 기반 통합 에너지관리 시스템이 공공청사에 성공적으로 정착하고 효과가 입증되면 관내 민간 건축물로도 폭넓게 확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수원시 관계자는 "시스템이 구축되면 우리 시 모든 공공청사 에너지 이용 실태를 한눈에 파악하고,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을 것"이라며 "우리 시가 전국 최고의 스마트시티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앞서가는 정책·사업을 지속해서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수원시는 지속 가능한 도시 발전과 시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지능형 CCTV를 활용한 '스마트시티 CCTV 통합플랫폼', IoT 기술로 자연친화적 물 순환도시를 만들어가는 '스마트 레인시티 수원' 등 앞서가는 스마트시티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 4월 구성된 도시정책실 내 스마트시티 TF를 중심으로 '수원형 스마트시티 조성 계획'을 마련해 국토교통부·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추진하는 '스마트시티 국가전략프로젝트 실증도시 선정 공모'에 참여하기도 했다.

IoT 통합 에너지관리 시스템, 엔텔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