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지속가능도시재단-수원시비정규직노동자복지센터, MOU 체결
사회적경제 활성화 위해 ‘지속 가능한 사업’ 발굴·추진 적극 협력
2018-08-03 14:21:30최종 업데이트 : 2018-08-04 08:19:05 작성자 :   e수원뉴스 윤주은 기자

김태인 사회적경제지원센터장(왼쪽)과 이희원 수원시비정규직노동자 복지센터장이 협약 체결 후 악수하고 있다

김태인 사회적경제지원센터장(왼쪽)과 이희원 수원시비정규직노동자 복지센터장이 협약 체결 후 악수하고 있다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 사회적경제지원센터와 수원시비정규직노동자복지센터가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속 가능한 사업' 발굴·추진을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양 기관은 3일 더함파크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에서 '수원시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협력을 약속했다.

양 기관은 협약에 따라 사업 정보와 인적·물적 자원 공유·활용 지속 가능한 사업 발굴, 상호 협력 사회적경제 주체와 비정규직노동자에 관한 정책·사업·학습·홍보 교류 등을 하게 된다.

또 수원시비정규직노동자복지센터는 사회적경제기업이 어려움을 겪는 노무·법무 분야에 전문 상담 서비스를 지원하기로 했다.

김태인 사회적경제지원센터장은 "수원시 사회적경제 기업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사업을 진행하겠다"고 말했고, 이희원 수원시비정규직노동자복지센터장은 "전문적인 노무 상담 경험을 바탕으로 수원시 사회적경제기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현재 수원시 사회적경제기업은 (예비)사회적기업·협동조합·마을기업·자활기업 등 300여 개다.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 수원시비정규직노동자복지센터,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