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진안군 마이산 일부 지역 '음주행위 금지구역' 지정
2018-06-14 16:11:40최종 업데이트 : 2018-06-14 16:11:40 작성자 :   연합뉴스
진안 마이산 암마이봉 [연합뉴스 자료사진]

진안 마이산 암마이봉 [연합뉴스 자료사진]

진안군 마이산 일부 지역 '음주행위 금지구역' 지정



(진안=연합뉴스) 이윤승 기자 = 전북 진안군은 14일 마이산 도립공원 내 합미산성∼고금당 탐방로 구간과 암마이봉 정상부 일대를 음주행위 금지구역으로 지정·공고했다.
음주행위 금지구역 지정은 자연공원법 및 시행령 개정에 따른 것으로 11월 7일까지 계도와 홍보활동을 벌인 후 집중단속에 들어갈 방침이다.
군은 마이산 도립공원 홈페이지(maisan.jinan.go.kr)와 주민자치회, 이장회의 등을 통한 홍보와 음주행위 금지를 알리는 현수막을 게첨하는 등 도립공원 내에서 음주 행위가 발생하지 않도록 계도에 나섰다.
금지구역에서 음주행위로 적발되면 5만∼1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할 방침이다.
관광개발사업소 이호율 팀장은 "음주로 인한 인명사고 위험이 큰 지역을 중심으로 금지구역을 지정했다"며 "안전하고 건강하게 탐방할 수 있는 도립공원이 되도록 탐방객의 적극적인 협조 바란다"고 말했다.
lov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