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9~10일 청계천 판잣집 테마존서 1960~80년대 추억 체험마당
2018-11-09 11:15:02최종 업데이트 : 2018-11-09 11:15:02 작성자 :   연합뉴스

9~10일 청계천 판잣집 테마존서 1960~80년대 추억 체험마당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서울시설공단(www.sisul.or.kr)은 9~10일 이틀간 서울 성동구 청계천 판잣집 테마존에서 '추억의 판잣집 체험마당'을 개최한다.
청계천 판잣집 테마존은 1960년대 서울시민의 삶의 터전이었던 판잣집을 복원한 공간이다.
전시마당에서는 추억의 교실, 청계다방, 구멍가게, 만화방, 공부방 등을 선보인다. 시민들은 교복과 교련복을 직접 입어볼 수 있고, 폴라로이드 카메라로 촬영한 흑백사진도 현장에서 받아볼 수 있다.
체험마당에서는 '뱀 주사위 놀이', '뿅뿅 전자오락기' 등 놀이체험과 군고구마, 달고나, 추억의 과자 등 먹거리 체험도 할 수 있다.
행사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열리며, 시민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pretty@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