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대구환경연합 "화원동산 난개발 우려…달성습지 보전해야"
2019-03-27 18:14:13최종 업데이트 : 2019-03-27 18:14:13 작성자 :   연합뉴스
습지

습지

대구환경연합 "화원동산 난개발 우려…달성습지 보전해야"

(대구=연합뉴스) 김선형 기자 = 대구환경운동연합은 27일 "달성군은 화원동산을 관광지구로 개발하기 전에 달성습지 보전책부터 마련하라"고 밝혔다.
환경운동연합은 성명서에서 "군이 화원동산을 지역 거점 관광지로 개발하려고 하면서 숙박시설을 대거 입주시키려고 한다"며 "난개발을 막고자 하는 방안부터 마련한 뒤 개발에 나서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습지에 사는 야생동물들이 습지보호 지역에만 머무는 것이 아닌 일대를 넘나들며 서식하는 것을 고려했을 때 화원동산 역시 중요한 생태 공간"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생태를 보전하기 위해 관광지 개발이 아닌 습지보호 지역을 확장하거나 경관 보호지역과 낚시금지구역을 지정하는 등 종합적인 생태 보전 방안을 수립하라"고 요구했다.

sunhyung@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