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경기내륙 한파주의보 해제…모레까지 꽃샘추위
2019-03-22 10:35:46최종 업데이트 : 2019-03-22 10:35:46 작성자 :   연합뉴스
꽃샘추위 (PG)

꽃샘추위 (PG)

경기내륙 한파주의보 해제…모레까지 꽃샘추위



(의정부=연합뉴스) 권숙희 기자 = 수도권기상청은 22일 오전 10시를 기해 경기도 여주·가평·양평·광주·안성·이천·용인·하남·남양주·구리·파주·의정부·양주·고양·포천·연천·동두천·김포·과천에 발효 중이던 한파주의보를 해제했다.
이날은 중국 북부지방에서 확장하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대체로 맑겠으며, 낮 최고기온은 8∼11도 사이 분포를 보이겠다.
23일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5도에서 1도 사이 분포를 보이겠으며, 오후에는 차차 구름이 많아져 비 또는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다.
한파특보는 모두 해제됐지만 오는 24일 아침까지 평년보다 기온이 2∼5도 낮을 것으로 예보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비 또는 눈이 오는 지역에서는 돌풍을 동반한 천둥과 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니 비닐하우스 등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suki@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