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파주시, 감악산 음식점 철거한 곳에 휴식공간 조성
2019-02-11 15:23:36최종 업데이트 : 2019-02-11 15:23:36 작성자 :   연합뉴스
감악산 출렁다리

감악산 출렁다리

파주시, 감악산 음식점 철거한 곳에 휴식공간 조성

(파주=연합뉴스) 노승혁 기자 = 경기도 파주시가 감악산 불법 음식점이 철거된 곳에 방치된 폐기물을 정리해 주민 휴식공간으로 새롭게 꾸민다.
경기도 파주시는 환경부 주관 올해 생태계 보전협력금 반환사업 공모에 '감악산 생태계복원사업'이 선정돼 국비 5억원을 지원받게 됐다고 11일 밝혔다.


감악산은 '경기 5악'의 하나로 자연경관이 수려한 곳이다.
지난해 출렁다리 설치 뒤 연간 100만 명 이상의 관광객이 찾는 등 수도권의 관광명소로 급부상하고 있다.
그러나 불법 음식점이 성업하다 철거된 곳에 생활폐기물과 콘크리트 잔재 등이 방치돼 있어 찾는 이의 눈살을 찡그리게 했다.
파주시는 이번 공모사업으로 확보한 예산으로 오는 4월부터 10월 말까지 콘크리트 잔재물 등을 치우고 감악산에서 자라는 자생식물을 심어 주민 휴게 쉼터로 활용할 방침이다.
생태계 보전협력금 반환사업은 자연과 생태계를 훼손한 개발사업자에게 부담금을 내도록 해 지역 생태환경을 복원하는 프로그램이다.
파주시는 2015년 DMZ 복원사업, 2017년 설마천 복원사업을 비롯한 이번 감악산 복원사업까지 세 번째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nsh@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