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베트남 청년 리더,“수원시 가정에서 홈스테이”
수원시국제교류센터, 수원시 가정 ‘한국’ 배우미 자처
2018-05-26 16:27:32최종 업데이트 : 2018-05-26 16:28:11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수원시국제교류센터는 지난 25일부터 1박 2일간 베트남 청년리더 대표단을 맞이하여 홈스테이를 개최했다.

수원시국제교류센터는 지난 25일부터 1박 2일간 베트남 청년리더 대표단을 맞이하여 홈스테이를 개최했다.

수원시국제교류센터(센터장 노만호)는 지난 25일부터 1박 2일간 베트남 청년리더 대표단(단장 응우옌 빈 민)을 맞이하여 홈스테이를 개최했다.

이번 대표단은 국가간 청소년교류사업으로 베트남 전역에서 선발되어 한국을 방문한 호치민사회주의청년회, 외교부, 청소년정책연구원 등 소속의 청년 리더들이다.

 

지난 23일 한국을 방문한 대표단은 한국 가정에서의 홈스테이 체험을 통해 실질적인 한국문화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자, 수원을 방문하여 홈스테이에 참여했다.

 

첫날 홈스테이 대면식에는 수원시 호스트가정 10가구가 참석하여, 한 가정당 1~2명이 매칭된 베트남 청년리더들과 인사를 나누고, 한국과 베트남 문화에 대한 담소를 나눈 후, 각 가정으로 이동해 호스트 가정이 준비한 가정식을 저녁식사로 체험했다.

 

홈스테이는 이틀째 오후 5시까지 진행되어, 가정에서의 생활문화 체험 뿐만 아니라 수원화성 견학 및 수원연극축제, 광교호수공원, 융건릉 등을 함께 견학하며, 수원의 역사문화를 체험하기도 했다.

 

이번 홈스테이에 참여한 응우옌 빈 민 호치민사회주의청년회 서기관은 "호스트 가정과 함께 수원화성 성곽을 견학했던 것이 인상 깊었고, 홈스테이를 통해 이번 연수 주제인 양성평등에 대한 생활 속에서의 한국인들의 인식도 엿 볼 수 있어 흥미로웠다."고 말했다.

 

한편, 수원시국제교류센터는 2016년부터 시민주도형 민간국제교류사업의 일환으로 '수원 홈스테이'를 운영 중이며, 올해 하반기에는 불가리아, 말레이시아, 일본 등 다양한 국적의 방문단이 홈스테이를 통해 교류를 이어갈 예정이다.

수원시국제교류센터, 베트남, 홈스테이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