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전주동물원, 멸종위기종 수달 2마리 일반에 공개
2018-11-09 11:16:10최종 업데이트 : 2018-11-09 11:16:10 작성자 :   연합뉴스
(전주=연합뉴스) 임청 기자 = 생태동물원으로 탈바꿈 중인 전주동물원은 오는 12일부터 야외 방사장에서 수달을 일반에 공개한다고 9일 밝혔다.
유라시안 수달 2마리는 야생동물구조 관리센터에 의해 지난해 구조됐다.
센터측은 자연 방사가 불가능해 무상으로 전주동물원에 기증했다.
동물원측은 당시 너무 어린나이로 야외 방사 시 폐사할 수 있다는 판단에 따라 이들 수달을 내부에서 돌봐왔다.
조동주 전주동물원장은 "멸종위기종으로 수환경 지표종인 수달을 건강한 모습으로 일반에 공개할 수 있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생태적이고 동물복지를 우선으로 하는 대표 동물원으로 탈바꿈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lc21@yna.co.kr
(끝)
전주동물원, 멸종위기종 수달 2마리 일반에 공개

전주동물원, 멸종위기종 수달 2마리 일반에 공개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