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전주비빔밥축제로 음식 명인 만나러 가세"
2018-10-11 15:21:41최종 업데이트 : 2018-10-11 15:21:41 작성자 :   연합뉴스

(전주=연합뉴스) 임청 기자 = 국내 대표 맛 축제인 2018 전주비빔밥축제에서 전주음식 명인과 명가, 명소를 만날 수 있는 무대가 마련된다.
2018 전주비빔밥축제는 오는 25∼28일(4일간) 샛노란 은행나무들이 즐비한 전주한옥마을과 국립무형유산원 일대에서 개최된다.
25일 국립무형유산원에서 진행되는 대동비빔퍼포먼스로 문을 여는 올해 전주비빔밥축제에서는 전주음식 명인·명가·명소가 전주음식의 진면모를 선보인다.
전주에서는 명인 7명과 명가 4명, 명소 1곳이 지정된 상태다.
명인은 김년임(비빔밥), 박병학(비빔밥), 임복주(돌솥밥), 우순덕(전주백반), 신복자(전주폐백음식), 박영자(한정식, 유인자(한정식) 등 7명이다.
명가는 유홍림(전주한과), 함정희(생청국장), 안명자(김치), 김명옥(김치) 등 4명이고 한국집(비빔밥)은 명소로 지정됐다.
시는 축제 기간 한옥마을 한벽문화관 혼례마당에 '전주음식 명인·명가·명소 특별전'을 열고 이들 소개와 관련 상품 전시회도 진행한다.
시연회에서는 전주시가 특별 초청한 미국과 터키, 마카오, 중국, 일본 쉐프들과 전주음식 명인, 명가가 함께하는 특별 시연이 펼쳐진다.
lc21@yna.co.kr
(끝)

"전주비빔밥축제로 음식 명인 만나러 가세"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