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농수산물도매시장 채소동 이전할 임시매장 완공
수원 농수산물도매시장 시설 현대화사업 1단계 공사 완료
2018-06-19 13:49:22최종 업데이트 : 2018-06-19 13:49:30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수원시는 농수산물도매시장 현대화사업 1단계로 채소동 85개 점포가 입점할 2곳의 임시매장 공사를 마무리했다.
 
기존 농수산물도매시장 인근(권선동 1234-1)에 지상 2층 연면적 5451㎡로 지어진 임시매장에는 포장한 채소를 판매하는 62개 점포가, 기존 시장 동편에 마련된 지상 1층 905㎡ 면적의 임시매장에는 무와 배추를 판매하는 23개 점포가 들어선다.
 
채소 판매 점포들은 다음달 2일 첫 경매를 시작으로 시설 현대화사업 전 공정이 마무리되는 2020년 하반기까지 임시매장에서 영업하게 된다.
 
수원 농수산물도매시장 시설 현대화사업은 1993년 개장 이후 노후화한 시장을 첨단 물류시스템과 친환경 설비를 갖춘 현대식 유통매장으로 바꾸는 사업이다.
 
국비 318억원, 도비 95억원, 시비 224억원, 국고융자 424억원 등 1061억원을 투입해 2020년 하반기 완료 예정이다.
 
수원시는 공사기간에도 시장을 정상 운영하기 위해 이번 사업을 3단계 롤링방식(단계별 순환 재개발 방식)으로 진행하고 있다. 기존 건물을 부분적으로 철거·재시공하고, 점포들이 순차적으로 완공된 건물에 입주하는 방식이다.
 
공사는 ▷임시매장 완공해 채소 점포 이전(1단계) ▷구(舊) 채소동 철거하고 과일·수산동 신축해 과일·수산 점포 이전(2단계) ▷구(舊) 과일·수산동 철거하고 채소동 신축해 채소 점포 이전(3단계) 순으로 진행된다.
 
마무리 공사가 한창인 농수산물도매시장 채소동 임시매장

마무리 공사가 한창인 농수산물도매시장 채소동 임시매장

새 농수산물도매시장은 기존 부지(5만6925㎡)보다 2015㎡ 늘어난 5만8940㎡ 부지에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기존 지하 1층, 지상 2층)로 지어진다. 건물 연면적은 4만9919㎡(기존 2만1698㎡)로 늘어난다.
 
제품 신선도 유지를 위한 저온 물류시스템이 설치되고, 제품 반입·반출 동선이 일방향으로 정리돼 물류 처리가 신속해진다. 또 기존에 10개 동으로 세분화돼 혼잡하던 내부 구조는 5개 동(채소1·2동, 과일동, 수산동, 직판장 및 관리동)으로 정리된다. 
 
기존에는 없던 지하주차장도 337면 규모로 만들어져, 전체 주차면수는 596면에서 787면으로 191면(32%) 늘어난다.
 
첨단 친환경 설비도 도입한다. 전기 등 도매시장에서 사용하는 에너지의 21%가량을 지열·태양광 등 신재생 에너지로 충당한다. 또 시장 인근에서 발생하는 악취를 줄이기 위해 쓰레기와 폐수 처리시설을 지하화한다.
 
수원시 관계자는 "새롭게 태어날 수원 농수산물도매시장은 하루 665톤의 물동량을 소화하는 경기 남부 대표 도매시장이 될 것"이라며 "공사 기간 중 주민 불편이 최소화되도록 공사 현장을 철저하게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농수산물도매시장, 채소동,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