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당수동 시민농장에서 '다래기 장터' 열려
21일, 장터에서 부스 운영할 시민·단체 10개팀 16일까지 모집
2018-07-09 14:27:23최종 업데이트 : 2018-07-10 11:46:52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지난해 열린 다래기 장터

지난해 열린 다래기 장터

수원시 농가에서 생산한 싱싱한 농산물과 텃밭 먹거리, 지역 수공예 작가들의 수공예품을 만날 수 있는 '다래기 장터'가 21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 당수동 시민농장에서 열린다.

 

수원시 농업기술센터는 도시농업 문화를 확산하고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2016년부터 해마다 3~4차례 다래기 장터를 열고 있다. '다래기'는 당수동의 옛 지명이다.

 

이번 장터는 도시 속 친환경적 삶과 도시생태농업 활성화를 위해 활동하는 농민·시민단체 모임인 수원시도시생태농업네트워크 주도로 열린다.

 

장터에 오면 채소, 과일, 꽃 등 수원시 농가에서 생산한 농산물, 친환경 농산물로 만든 갖가지 먹거리, 자연물로 만든 공예품 등을 만날 수 있다.

 

사용하지 않는 중고 물품을 이웃과 나누는 벼룩시장과 천연 염색, 자연물 목공, 모종 심기 등 풍성한 체험행사도 열린다.

 

한편 수원시농업기술센터는 이번 장터에서 부스를 운영할 시민·단체 10개 팀을 16일까지 모집한다. 수원시에 거주하며 도시농업 관련 물품 판매·체험 코너를 운영할 수 있는 시민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농업기술센터 도시농업팀으로 전화(031-228-2549) 또는 방문 신청하면 된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