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발달장애 청소년 '기차여행'
대전 무수천하 마을에서 고추장 만들기 등 체험
2019-05-02 20:24:21최종 업데이트 : 2019-05-03 17:36:14 작성자 : 복지여성국 장애인복지과 장애인정책팀   이채은

장애가족 기차여행 참여자들

장애가족 청소년들은 '뿌리공원'과 '한밭수목원'을 둘러보며 가족과 함께 추억을 쌓는 시간도 보냈다.

수원시가 (사)한국장애인부모회 수원시지부와 함께 가정의 달을 맞아 2일, 평소 신체적·경제적 여건으로 여행이 어려웠던 발달장애 청소년과 가족을 위한 기차여행을 마련했다.

이번 여행에 참가한 장애청소년과 가족, 자원봉사자 등 150여 명은 수원역에서 출발해 대전역까지 기차로 이동하면서 따뜻한 봄의 기운을 만끽했다. 무수천하 마을에서는 고추장 만들기 체험을 했다. '뿌리공원'과 '한밭수목원'을 둘러보며 가족과 함께 추억을 쌓는 시간도 보냈다.

권찬호 수원시 복지여성국장은 수원역 대합실에서 참가자들을 환송하며 "발달장애를 가진 청소년과 가족들에게 잊지 못할 소중한 추억을 만드는 여행이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소외된 이웃을 위한 지원을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수원시는 하반기에도 발달장애 청소년과 가족 등 150여 명을 위한 기차여행을 지원할 예정이다.

대전 중구에 소재한 '무수천하 마을'은 하늘 아래 근심·걱정 없는 마을이라는 뜻에서 이름 붙여졌다. 고추장·된장·청국장 등 전통 장, 떡·한과 등 전통음식 만들기와 계절별 농사체험 등 다채로운 전통 문화를 느낄 수 있다.

발달장애, 기차, 고추장, 대전 무수천하, 청국장,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