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수원시-네오캐리어, '청년 해외취업 협력 업무 협약' 체결
해외취업희망 청년에게 맞춤형 일자리 발굴·연계하고 현지정착 지원
2018-10-15 09:50:21최종 업데이트 : 2018-10-15 15:05:29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염태영 수원시장(오른쪽)이 니시자와 료이치 ㈜네오캐리어 대표(왼쪽)와 함께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염태영 수원시장(오른쪽)이 니시자와 료이치 ㈜네오캐리어 대표(왼쪽)와 함께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수원시가 15일 수원시청 상황실에서 일본 취업 연계 기업인 ㈜네오캐리어와 '청년 해외취업 협력사업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수원 청년들의 성공적인 해외취업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협약에 따라 수원시는 글로벌 인재 양성을 위한 교육 프로그램 개발과 면접회 장소를 지원하고, ㈜네오캐리어는 맞춤형 일자리를 발굴·연계해 청년들의 취업과 현지 정착을 돕는다.

 

㈜네오캐리어는 매월 1회 해외 취업을 희망하는 청년을 대상으로 채용면접회를 열고, 청년들에게 면접 기회를 제공한다. 면접회가 다른 지역에서 열리면 교통비 5000원을 지원해준다.

 

㈜네오캐리어 연계로 일본 취업에 성공한 청년에게는 현지정착금으로 온라인 쇼핑몰(아마존 재팬) 상품권 5만 엔(약 50만 원 상당)을 지원한다.

 

이날 열린 협약식에는 염태영 수원시장과 이종근 수원시의회 기획경제위원장을 비롯해 홍지호 수원상공회의소회장, 이귀선 좋은시정위원회일자리위원장, 니시자와 료이치 ㈜네오캐리어 대표 등이 참석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지난해 일본에 취업한 한국인은 역대 가장 많았지만, 아직도 다수의 해외기업 구직자가 취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이라며 "수원시와 네오캐리어의 협력이 해외 취업을 희망하는 청년들에게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수원시는 2015년 기초지방자치단체 최초로 청년 해외 취업 지원사업을 시작했다. 현재까지 82명의 청년이 일본 등 해외 취업에 성공하는 성과를 거뒀다.

수원시, 네오캐리어, 청년 해외취업, 업무 협약,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