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수원시, 삼성전자와 함께 청소년 진로탐색 지원한다
'청소년 드림 멘토링' 업무협약…삼성 이노베이션 뮤지엄 체험
2018-06-07 14:10:45최종 업데이트 : 2018-06-07 14:35:31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송영완 수원시 문화체육교육국장(가운데)과 삼성전자 수원사회봉사단 김석은 부장(송 국장 오른쪽), 류주선 수원청소년육성재단 희망등대센터장(송 국장 왼쪽), 관계자들이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송영완 수원시 문화체육교육국장(가운데)과 삼성전자 수원사회봉사단 김석은 부장(송 국장 오른쪽), 류주선 수원청소년육성재단 희망등대센터장(송 국장 왼쪽), 관계자들이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수원시가 삼성전자와 함께 청소년들의 꿈과 진로탐색을 지원하는 '청소년 드림 멘토링' 사업을 시작한다.

 

수원시와 삼성전자 수원사회봉사단, 수원청소년육성재단은 7일 시 문화체육교육국장 집무실에서 '청소년 드림 멘토링'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청소년 드림 멘토링은 삼성디지털시티(영통구 매탄동) 사업장에서 진행하는 체험형 진로탐색 활동이다. 삼성전자 임직원과 업무현장을 둘러보며 진로탐색에 대한 조언을 듣고 상담하는 '1대5 소그룹 멘토링'과 국내 최대 전자산업사(史) 박물관 삼성 이노베이션 뮤지엄에서 진행하는 '미래 혁신기술 체험'으로 이뤄진다.

 

협약에 따라 수원시는 청소년 드림 멘토링 운영계획을 수립하고, 참여 희망학교·학생을 모집한다. 삼성전자 수원사회봉사단은 멘토로 나설 임직원을 선발해 당일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수원청소년육성재단은 학생 이동차량을 지원한다.

 

수원시는 시 소재 중·고등학교를 대상으로 참여 학교를 선정해 이달부터 11월까지 6개월 동안 12차례 청소년 드림 멘토링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다. 14일 열리는 첫 프로그램에는 천천중(30명)·호매실중(30명) 학생들이 참여한다.

 

이날 협약식에는 송영완 수원시 문화체육교육국장, 삼성전자 수원사회봉사단 김석은 부장, 류주선 수원청소년육성재단 희망등대센터장이 참석했다.

 

송영완 문화체육교육국장은 "우리 시 청소년들이 세계 첨단산업을 선도하는 삼성전자의 혁신기술을 체험하고, 임직원들의 조언을 들으며 미래를 설계하는 좋은 경험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삼성전자 수원사회봉사단은 '기업이 발전하려면 그 토대가 되는 지역사회가 건강해야 한다'는 사회공헌 철학을 바탕으로 1995년 창단했다.

 

봉사단 회원인 삼성전자 임직원 3만여 명은 장애인 사회활동 지원, 도움이 필요한 어린이 환자 의료비 지원, 지역아동센터 아동을 위한 문화예술 교육 지원, 취약계층 초·중·고·대학생을 위한 장학금 기부 등 다양한 나눔활동을 펼치고 있다.

삼성전자, 청소년 드림 멘토링,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