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육아·아동용품 벼룩시장' 열어
11월까지(7월 제외) 매달 넷째 토요일 홈플러스 동수원첨 1층 필로티 구역
2018-05-27 12:59:20최종 업데이트 : 2018-05-27 12:59:26 작성자 :   e수원뉴스 윤주은 기자
26일 열린 올해 2번째 '육아·아동용품 벼룩시장' 모습

26일 열린 올해 2번째 '육아·아동용품 벼룩시장' 모습

수원시는 26일 홈플러스 동수원점 필로티 구역에서 육아맘들끼리 중고 육아·아동용품을 사고파는 알뜰시장을 열었다. 지난 4월에 이어 올해 2번째 행사다.

사전 등록한 20여 가정이 판매인으로 참여한 이날 행사는 신발, 의류, 인형, 장난감·교구 등 새것 같은 중고 육아·아동용품을 저렴한 가격에 장만하러 온 알뜰 육아맘들로 성황을 이뤘다.

판매인이 자녀와 함께 정성껏 만들어 붙인 듯한 색종이 가격표에 적힌 금액은 곰 인형 1000원, 운동화·샌들·구두 1000~2000원, 셔츠·바지 1000~3000원, 대형 장난감 3000~5000원 등 몇 천 원 수준이었다.

행사장에서는 시민들의 재능기부로 이뤄진 통기타·색소폰 연주 등 간이공연도 진행돼 방문객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했다.

판매인으로 참여한 한 육아맘은 "아이가 자라면서 필요 없어진 물건은 많은데 몇 번 쓰지도 않은 것들을 그냥 버리자니 고민될 때가 많았다"며 "판매가가 처음 샀을 때 가격의 10분의 1도 안되지만 꼭 필요한 가정에서 요긴하게 쓸 수 있다면 그걸로 만족한다"고 말했다.

수원시가 수원시여성경영인협의회와 함께 진행하는 '육아·아동용품 벼룩시장'은 오는 11월까지(7월 제외) 매달 넷째 토요일(낮 12시~3시) 홈플러스 동수원점 1층 필로티 구역에서 열린다.

지난해부터 시작된 벼룩시장은 자녀가 자라면서 애물단지가 된 육아·아동용품을 팔 수 있고, 질 좋은 물건을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어 많은 시민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육아·아동용품 플리마켓(벼룩시장)'에서 중고 물품을 판매하고 싶은 가정은 매달 6~20일 수원시청 홈페이지(http://www.suwon.go.kr) '시민참여존'에서 신청하면 된다. 단, 영리 목적의 단체·사업체는 참여할 수 없다.

신화균 수원시 복지여성국장은 "육아맘들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 자원 낭비도 줄일 수 있는 '육아·아동용품 벼룩시장'에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홈플러스, 동수원, 아동용품, 벼룩시장,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