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소상공인 최대 2천만원 까지 특례보증…100억원 규모
수원시 관내 소상공인, 시중 은행에서 무담보 신용대출 가능
2019-02-13 08:57:53최종 업데이트 : 2019-02-13 09:38:32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수원에서 영업을 하는 소상공인은 시중 은행에서 무담보로 최대 2000만원까지 신용대출을 받을 수 있다.

수원에서 영업을 하는 소상공인은 시중 은행에서 무담보로 최대 2000만원까지 신용대출을 받을 수 있다.

수원시가 제1금융권 신용대출이 어려운 관내 소상공인을 위해 2019년 100억원 규모의 '소상공인 특례보증'을 지원한다.

 

소상공인 특례보증은 신용등급이 낮고 담보가 부족한 소상공인들이 시중 은행에서 '무담보 신용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돕는 제도다. 

 

시가 일정 금액을 보증기관에 출연하면, 보증기관은 지역 소상공인의 제1금융권 신용대출을 보증해 주는 방식이다.

 

수원시는 올해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을 위해 지난달 31일 경기신용보증재단에 10억원을 출연했다. 

 

경기신용보증재단은 출연금을 기반으로 수원시 소상공인의 신용대출을 총 100억원까지 보증한다. 소상공인 한 사람이 시중 은행에서 무담보 신용대출로 빌릴 수 있는 금액은 최대 2000만원이다.

 

특례보증 대상은 수원시 관내에서 사업자등록을 한 후 6개월이 지난 소상공인이다. 수원시에 거주하는 소상공인은 사업자등록 후 2개월만 지나면 신청할 수 있다.

 

경기신용보증재단의 특례보증금액이 소진될 때까지 신청할 수 있다. 소상공인이 경기신용보증재단에 신청서를 제출하면, 경기신용보증재단은 신청인의 재정상태 등을 살펴 신용보증서를 발급해준다.

 

수원시 관계자는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이 자금난을 겪는 소상공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신용보증재단(1577-5900) 으로 문의하면 된다.

소상공인, 2000만원, 신용대출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