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희망둥지협동조합, 국토교통형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선정
수원 최초…집수리 교육을 재미있는 사업으로 만들어가요!
2019-07-11 16:24:01최종 업데이트 : 2019-08-05 10:43:19 작성자 : 시민기자   김소라
국토교통부는 도시재생사업 분야의 43개 기업을 국토교통형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지정하고 사회적기업으로 육성하게 된다. 국토교통형 예비사회적 기업은 국토교통분야에 특화된 기업들이다. 2018년부터 도입되어 현재 46개의 국토교통형 예비사회적기업이 활동하고 있다. 2018년 52개 기업이 지정되었고 이 중 현재 6개 기업은 사회적기업으로 인증전환되었다. 지난 3월부터 2개월간 진행된 국토교통형 예비사회적기업 지정 공모에 87개 기업이 신청하였다. 이후 서류심사와 현장실사, 위원회 심사 등을 거쳐 43개 기업이 최종 선정된 것이다.희망둥지협동조합 문상철 대표  (사진제공 : 문상철)

희망둥지협동조합 문상철 대표 . 사진/문상철 씨 제공

이번에 새롭게 지정된 국토교통형 예비사회적기업 중에는 청년주거문제해결과 지속가능한 마을 조성을 위해 힘쓰고 있는 청년사업가들이 눈에 띈다. 그 중에서 수원 최초로 국토교통예비사회적기업으로 선정된 '희망둥지협동조합'은 주거환경개선사업과 집수리아카데미 및 도시재생관련 문화행사를 기획하는 사업을 하게 된다.
 
희망둥지협동조합 문상철 대표는 "앞으로 집수리 교육 프로그램을 WII게임처럼 즐겁게 할 수 있는 게임으로 개발하려고 합니다. 집수리교육에다 운동과 재미를 더한 프로그램이라고 할 수 있죠. VR기술을 접목한 새로운 방식의 집수리 서킷입니다. 이러한 방식으로 기술과 주거환경이 결합하여 즐거운 놀이가 되는 것을 꿈꿉니다" 라고 말하였다. 문 대표는 율천동에서 마을 활동을 하는 청년사업가로서 끊임없이 도시재생의 아이디어를 실현화하고 있다.행궁동의 오래된 한옥으로 직접 찾아간 집수리 교육 (사진 : 문상철 대표 제공)

행궁동의 오래된 한옥으로 직접 찾아간 집수리 교육 . 사진/문상철 씨 제공

또한 집수리와 주거환경개선사업이라는 커다란 이슈를 통해서 청년의 일자리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목적을 지닌다. 결국 지속가능한 일자리를 만들어내고, 지역에서 건강한 청년의 삶이 정착되도록 하는 것이 필요하다.
 
지난 5월에는 수원 최초로 집수리 아카데미에 커뮤니티케어를 접목하여 '누구나 쉽게 설치할 수 있는 미끄럼방지매트, 안전바 설치 교육'을 한 적 있다. 직접 행궁동의 오래된 집을 찾아가서 설치하는 실습까지 겸했다. 또 6월에는 '우리동네 집수리 고수를 찾아라'는 내용으로 수원 최초 집수리 기술과 경험담을 나누는 장을 만들었다. 집을 고치는 기술과 철학을 겸비한 사람을 찾아내고, 집수리의 경험을 이웃에게 들려주는 일이다. 작은 기술과 경험이 누군가에게는 큰 도움이 되고, 아이디어가 되며, 필요한 일이 된다. 이처럼 세대간 소통과 융복합 기술교류의 장을 만들어나가는 일을 꾸준히 할 것이라고 말한다.지역의 집수리 고수를 찾습니다!

지역의 집수리 고수를 찾습니다!

문상철 대표는 결국 사람들의 이야기를 듣고 그들의 니즈를 파악할 때 아이디어가 나온다고 한다. 깊은 공감이 있는 대화를 통해 문제를 해결해나가는 방식의 사회적 기업으로 발돋움하게 되길 바란다.
 
덧붙여 국토교통형 예비사회적 기업으로 지정된 기업에게는 고용노동부와 지자체가 추진하는 재정지원 사업에 대한 참여자격이 부여된다. 이 자리 창출사업을 위한 인건비, 전문인력 인건비, 사업개발비 지원 등이다. 또한 도시재생 경제주체의 초기 사업비 등을 지원받을 수 있는데 건설, 리모델링, 매입자금 등을 저리로 지원해주게 된다. 국토교통부는 하반기(11월예정)에도 국토교통형 예비사회적 기업을 추가로 지정할 예정이며, 2022년도 까지 도시재생에 참여할 국토교통형 예비사회적기업을 매년 50개 이상씩 선정할 계획이라 한다.도시재생사업에서 꼭 필요한 집수리 교육을 하고 있는 희망둥지협동조합

도시재생사업에서 꼭 필요한 집수리 교육을 하고 있는 희망둥지협동조합

희망둥지협동조합은 주거환경개선을 위한 집수리 기술을 통해서 일자리를 창출하고, 교육컨텐츠를 개발하며, 집수리 전국대회를 개최하는 등의 비전을 지니고 있다. 앞으로 도시재생사업 분야의 예비사회적 기업의 활동과 성장을 통해 지역 기반의 양질의 일자리가 창출되고, 도시재생사업의 효과를 국민들이 체감하게 되길 기대한다.

문상철대표, 희망둥지협동조합, 수원최초국토교통예비사회적기업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