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은퇴 후 포크댄스 강사, 재능기부 이유는?
문화교실은 자아실현 함께하는 소중한 시간
2019-05-24 17:01:12최종 업데이트 : 2019-05-24 17:44:27 작성자 : 시민기자   이영관

광교2차 e편한세상 아파트 경로당 포크댄스 문화교실 수강 장면(2019.5.21)

광교2차 e편한세상 아파트 경로당 포크댄스 문화교실 수강 장면(2019.5.21)

지난 5월 21일은 기자에게 있어 뜻 깊은 날이다. 또 하나의 인생사 한 페이지를 썼다. 광교2차 e편한세상 아파트 경로당에서 포크댄스 문화교실 첫 수업을 가졌던 것. 수강생 열 분 이상 모여 달라고 부탁했는데 무려 14분(남성 2, 여성 12)의 포크댄스를 배우려는 분들이 오셨다. 여기 계신 분들은 젊게 사시는지 경로당 대신 시니어 숲속교실이라고 한다.

 

포크댄스 강사로서 인사를 드리고 첫 수업을 성공리에 마쳤다. 참가자가 둥그렇게 서서 손을 잡고 포크댄스 기본용어 네 가지를 익혔다. 원래는 전문용어로 LOD, 반LOD, CW, CCW이지만 진행방향, 반(反)진행방향, 시계방향, 시계반대방향이라는 쉬운 용어를 사용했다. 포크댄스 재능기부 3년차 노하우가 적용된 것이다.

 

처음 배운 것은 킨더 폴카<독일>와 덩케르크의 종<벨기에>. 1시간 동안 구분동작, 연속동작, 전체동작을 배우는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배움이 있는 사람은 늙지 않는다. 하하호호 웃으며 일소일소(一笑一少)도 실천했다. 웃음의 기회가 점차 없어진 시니어에게 하루 10번 정도 매일 웃으면 몇 년은 젊어지지 않을까?

첫 수업을 마치면서 포크댄스 인사 발법을 배우고 있다.

첫 수업을 마치면서 포크댄스 인사 방법을 배우고 있다.

교직에서 은퇴한 내가 포크댄스 강사로서 재능기부를 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은퇴자 대부분은 여행이나 취미생활 등 자기만의 시간을 갖는다. 현직에서 하지 못했던 것을 맘껏 즐긴다. 나는 은퇴 후 잠시 방황 끝에 초등학교 교사, 스카우트 지도자 경력을 발휘해 포크댄스 강사가 되었다. 대상은 주로 50대 이후 시니어가 대상이다. 나는 이들을 신중년이라 부른다.

 

오늘 나를 불러 주신 분과는 어떤 인연이 있을까? 수원시평생학습관 뭐라도학교 인생수업 선배님이다. 포즐사(포크댄스를 즐기는 사람들) 동호회에 몇 차례 나오시어 포크댄스 맛보기를 하셨다. 수원시민을 대상으로 한 월담 강좌에서 친구 분들과 실제 포크댄스 체험도 하셨다. 이 분은 포크댄스가 시니어에게 적합한 운동이라고 판단하셨나 보다.

 

그래서 불러 주신 것이다. 단, 조건은 재능기부. 사전답사로 모임 장소를 둘러 보았다. 실내로는 경로당과 피트니스홀이 적당하고 아파트가 광교산 자락에 있어 인근 성죽공원도 야외 연습장소로 좋은 곳이 있었다. 내가 내세운 조건은 최소 10명 정도의 자진 수강 희망자 구성. 포크댄스하려면 일정 인원수가 되어야 학습이 재미있기 때문이다.

광교 2차 e편한세상 아파트 경로당 게시판

광교 2차 e편한세상 아파트 경로당 게시판

선배님이 나를 왜 불러주셨을까? 나의 포크댄스 지도능력을 인정해 주신 것 아닐까? 또 경로당 동료들의 건강을 챙겨주려는 것이다. 그 분은 그 곳에서 경로당 행정보조 일을 봉사하며 주위 분들을 행복하게 하신다. 아파트 가족 걷기대회도 있고 연말에는 시니어숲속교실 축제도 있다. 포크댄스는 12월 축제에서 발표 예정이다. 아파트 내에 8가지 산책코스도 개발했다.

 

경로당의 정돈된 게시물을 보니 경로당 특색이 '3세대가 함께하는 시니어 숲속 교실'이다. 목표는 웃고 운동하고 봉사하자. 실천내용으로 화합의 날 운영, 건강 프로그램 운영, 손주와 함께 하는 놀이교실 등이다. 여기 계신 분들은 봉사활동으로 즐거움을 얻고 행복지수를 높이고 있다. 여기에 내가 포크댄스 강사로 동참하는 것 자체가 영광이다.

 

내가 포크댄스 강사로서 수강생에게 강조하는 것이 있다. 포크댄스는 수단이고 우리에게는 더 큰 목표가 있음을 말한다. 수강생은 포크댄스를 통하여 건강과 사회성을 증진하고 자존감과 성취감을 높인다. 사회봉사까지 실천하면 1석5조의 자아실현이 된다. 포크댄스를 통해 나 자신이 행복함은 물론 가족과 이웃까지 행복하게 해 주자는 것. 내가 자원봉사를 하는 이유도 바로 이것 아닐까?

이영관, 재능기부, 경로당 문화교실, 자아실현,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