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제1회 장안구 만석거 축제’ 성황리에 종료
화성유수 교인식, 대동제 등 재현, 뜻 깊었던 행사
2008-06-02 16:00:33최종 업데이트 : 2008-06-02 16:00:33 작성자 :   

장안구는 지난 5월 30일과 31일 이틀간 만석공원에서  '제1회 장안구 만석거(萬石渠) 축제'를 개최했다.
국회의원, 도의원 ·시위원, 구청장, 시민 등 5,000여명이 함께 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된 이 축제에서 김용서 수원시장은 "만석거 축제를 통하여 정조대왕의 애민사상을 다시 한번 기리고 수원의 역사를 되새기는 뜻 깊은 시민축제로 발전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제1회 장안구 만석거 축제' 성황리에 종료_1
제1회 장안구 만석거 축제' 성황리에 종료_1
,
제1회 장안구 만석거 축제' 성황리에 종료_2
제1회 장안구 만석거 축제' 성황리에 종료_2
,
제1회 장안구 만석거 축제' 성황리에 종료_3
제1회 장안구 만석거 축제' 성황리에 종료_3

이 축제는 1795년 정조대왕에 의해 축조된 조선농업 발전의 산실인 만석거와 영화정(교구정)에 대한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고 옛시절의 역사와 현대 문화가 어우러지는 프로그램이 펼쳐져 시민들의 환영을 받았다.

만석공원은 근대지향적인 혁신적 농업행정의 시발점인 만석거와 유서 깊은 영화정이 자리잡은 역사적인 장소로써 화성유수부의 신구 유수의 교대는 만석거의 영화정(迎華亭)에서 이루어져 역사적 고증을 통해 화성유수 교인식을 재현, 시민들에게 민족문화에 대한 자긍심을 고양하고 지역의 역사문화를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됐다.

또 예로부터 만석거 대유둔 농악과 더불어 지역 백성을 위한 대동제(대동굿)가 성행했었던 곳으로 대동굿 전통을 현대적 의미에 맞게 새로운 형태로 재현시켜 참석한 모든 시민들의 복과 행운을 빌었다.

파워풀한 경기도립 리듬 앙상블 공연과 인기가수 김종환의 '사랑을 위하여', 실버 페스티벌, 청소년과 어린이째즈, 주민자치센터 동아리 발표, 대학생 응원 등 다채롭게 펼쳐져 가족과 함께 관람하는 모습이 많이 보였다.

또 이틀간 오전 10시부터 6시까지 갑주 입어보기, 천연비누 만들기, 수지침, 사탕꽃 접기, 건강검진(암검진), 한방진료, 혁필 가훈 써주기, 수지침 코너를 운영해 함께 체험하는 행사로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와함께 자치센터 작품 전시, 수원 옛사진, 환경사진 전시 등 부대·전시행사도 열려 많은 시민들의 발거움이 끊이질 않았다.

한편 지역 내 향토기업인 SKC(주)와 SK케미칼 수원공장에서는 만석거 축제를 시민과 함께 축하하기 위해 떡(절편)을 시민들에게 나눠줘 인기를 끌기도 했다.

구 관계자는 "제1회 만석거 축제에 많은 시민들의 관심에 감사드리며 이번 축제를 통해 지역주민과 함께 하는 축제로 거듭날 수 있도록 개선사항을 발굴, 알차고 희망찬 프로그램으로 보완"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