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서호꽃뫼공원, 사계절 아름다운 '포시즌 가든'으로 탈바꿈
시민 선호도 조사 거쳐 '제1호 시민 참여형 주제정원 조성
2018-06-01 10:45:09최종 업데이트 : 2018-06-01 17:42:03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서호꽃뫼공원 포시즌 가든

서호꽃뫼공원 포시즌 가든

수원시가 화서동 서호꽃뫼공원에 사계절 내내 아름다운 정원을 감상할 수 있는 '포시즌 가든'을 조성해 시민에게 개방했다.

 

'포시즌 가든'은 수원시의 시민 선호도 조사를 거쳐 조성한 '제1호 시민 참여형 주제정원'이다.

 

수원시는 시민 의견을 반영한 특색있는 정원을 조성하기 위해 지난해 주제정원 시민 선호도 조사를 진행했다. 562명의 응답 결과를 바탕으로 '이산과 다산의 정원', '세계성곽미니어처 정원', '포시즌 가든' 등 8개 주제정원을 선정했다.

 

서호꽃뫼공원 포시즌 가든은 공원 안에 있는 서호생태수자원센터 상부 잔디광장에 만들어졌다.

 

전체 면적 5500㎡의 정원은 억새 정원, 봄의 정원, 허브 가든, 에버그린 가든, 관상침엽수원, 레인가든 등 11개 소주제원으로 이뤄져 있다.

 

황금실화백 등 상록침엽수 14종 364그루, 공작단풍 등 낙엽수 13종 662주, 억새 등 초화류 99종 5만 680본을 소주제에 맞도록 심고, 사계절 다양한 경관을 즐길 수 있도록 꾸몄다.

 

윤재근 수원시 공원녹지사업소 녹지경관과장은 "서호꽃뫼공원 포시즌 가든은 인근 주민은 물론 화서역, 서호천 등을 이용하는 시민들에게 사계절 볼 거리 가득한 휴식처를 제공할 것"이라며 "시민들의 바람을 담은 주제정원을 시 곳곳에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서호꽃뫼공원, 포시즌 가든, 정원,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