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아름다운 노래 들으며 환경사랑 의미 되새겼어요"
'제7회 환경사랑 음악회', 환경인·음악인 한 자리 모여 아름다운 하모니 선사
2019-06-19 10:32:27최종 업데이트 : 2019-06-19 10:33:27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12일 수원SK아트리움에서 열린 '제7회 환경사랑 음악회' 출연진들이 공연을 하고 있다.

12일 수원SK아트리움에서 열린 '제7회 환경사랑 음악회' 출연진들이 공연을 하고 있다.

환경인, 음악인이 한자리에 모여 환경의 소중함을 알리는 아름다운 하모니를 선사했다.

 

수원시는 '제24회 환경의 날'(6월 5일)을 맞아 지난 12일 수원SK아트리움 소공연장에서 '제7회 환경사랑 음악회'를 열었다.

 

음악회에서는 ▲이상은 에코유스 이사장(바리톤) ▲정세욱 (사)한불문화협회장(테너) ▲이용운 환경관리연구소 대표(테너) ▲황명규 국립공원관리공단 북한산국립공원 관리소장(테너) 등 환경전문가 6명과 ▲서영미(소프라노) ▲구자헌(테너) 등 전문 성악인이 함께 무대에 올라 환경의 소중함을 되새기는 공연을 펼쳤다.

 

출연진들은 '그리운 금강산', '신 아리랑', '강 건너 봄이 오듯' 등 낭만 가득한 음악을 관객들에게 선보였다. 어린이 중창단도 참여해 '플라스틱 아일랜드', '지구가 아프대요', '아름다운 세상' 등 아름다운 노랫소리를 들려줬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