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수원시 공원녹지 설문조사...만족 38.5%
2030 수원시 공원녹지 비전 및 전략 수립을 위한 정책과제 중간보고회 개최
2018-09-13 11:21:01최종 업데이트 : 2018-09-13 19:06:37 작성자 :   e수원뉴스 윤주은 기자

이영인 수원시공원녹지사업소장(가운데)이 수원시 공원녹지 비전 및 전략 수립을 위한 중간보고회를 열고 현황을 점검하고 있다.

이영인 수원시공원녹지사업소장(가운데)이 수원시 공원녹지 비전 및 전략 수립을 위한 중간보고회를 열고 현황을 점검하고 있다.

수원시 공원녹지사업소는 12일 권선구 공원녹지사업소 중회의실에서 '2030 수원시 공원녹지 비전 및 전략 수립을 위한 정책과제 중간보고회'를 열고, 비전·전략 수립 추진 현황을 점검했다.

공원녹지사업소는 지난 1월부터 수원시정연구원과 함께 '2030 수원시 공원녹지 비전 및 전략'을 수립하고 있다. 수원시정연구원은 이날 보고회에서 지난 4월 진행한 2030 수원시 공원녹지 비전·전략 수립' 설문조사를 결과를 발표했다.

시민 156명, 공원녹지 전문가 27명, 공무원 47명 등 239명에 설문에 참여했고, 응답자 중 여성은 129명(54%), 남성은 110명(46%)이다.

수원시 공원녹지에 대한 만족도는 '매우 만족'이 7.1% '만족'이 38.5%였고, '보통'이 41.4%로 가장 많았다. 자주 이용하는 집 근처 공원녹지의 만족도는 '매우 만족'이 14.8%, '만족' 48.5%로 전체 공원녹지 만족도보다 높았다.

'공원녹지 발전을 위한 활동'에는 62.3%가 "참여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참여하고 싶다'가 43.1%, '매우 참여하고 싶다' 19.2%였다. '참여하고 싶지 않다'는 8.4%에 불과했다.

전문가와 공무원들은 수원시 공원녹지 분야 발전을 위해 필요한 것으로 예산 증액(전문가 51.9%, 공무원 45.2%)을 가장 많이 꼽았다. '2030 공원녹지 비전 및 전략'에서 가장 중요한 요인으로는 전문가·공무원 모두 '시민 참여 확대'를 선택했다.

이용하는 공원녹지까지 이동 시간은 6~10분이 28.6%로 가장 많았고, 5분 이내 26.9%, 11~20분 20.5%로 전체의 76%가 20분 이내 거리에 공원녹지가 있다고 답했다.

'공원녹지 내 필요한 공간·시설'은 '그늘 및 녹지'가 35.8%로 가장 많았고, '산책로'(27.6%), '벤치 등 휴양시설'(23.2%), 잔디밭(11.2%)이 뒤를 이었다.

공원녹지사업소는 설문 결과를 공원녹지 비전·전략 수립 기초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10월 10일에는 장안구청 대회의실에서 공원녹지 비전 및 전략을 수립하기 위한 열린 토론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수원시, 공원녹지,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